모바일  |   유튜브  |   facebook  |   newsstand  |   과거신문보기   |  
2022년 07월 01일 (금)
전체메뉴

도교육청, 공공 계약·납품 비리행위 신고하세요

오늘부터 한 달간 접수
누리집 익명센터 등서 신고 가능

  • 기사입력 : 2022-06-22 08:06:18
  •   
  • 경남도교육청이 부패·비리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22일부터 7월 22일까지 한 달간 공공분야 계약, 납품과 관련해 ‘부패·비리 집중 신고 기간’을 운영한다.

    신고 대상은 공공분야 계약과 납품을 할 때 △특정 업체와 유착 등 특혜성 관련 △금품 수수·향응 제공 △계약업체의 원가 조작과 부실 제품 납품 등 부패행위다. 단, 근거 없는 일방적 비방이나 일반 민원은 제외한다.

    신고는 법에 따라 누구나 할 수 있다. 경남도교육청 누리집 부패·비리 익명신고센터(교육감 신문고)나 안심 변호사를 통한 비실명 대리신고 등이 가능하며 신고자는 보호된다. 또 신고와 관련해 부정 청구 등으로 공공재정에서 얻거나 사용한 금품 등을 환수하거나 공공기관 수입의 회복 또는 비용 절감을 가져오면 신고자에게 보상금 등을 지급할 수 있다.

    도교육청은 신고 내용을 신속하게 조사하고, 확인된 부패·비리 행위는 비위의 가볍고 무거운 정도 또는 과실 유무를 판단하여 무관용의 원칙으로 행정처분하고 필요할 때 사법기관에 고발 조치할 방침이다.

    아울러 도내 기관이나 학교와 계약을 체결했던 공사·물품·급식 계약 상대자에게 안내 문자를 발송해 부패·비리 집중 신고 기간을 적극적으로 안내할 예정이다. 이민재 감사관은 “집중 신고 기간을 운영하여 부패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주고 궁극적으로 부패행위를 근절하여 청렴하고 신뢰받는 경남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용훈 기자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용훈 기자의 다른기사 검색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