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2월 16일 (일)
전체메뉴

최근 3년 잘못걷힌 지방세 5천951억원…67만건 과오납

  • 기사입력 : 2018-09-25 21:27:24
  •   
  • 행정기관 착오 등으로 인해 잘못 걷힌 지방세가 최근 3년간 6천억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바른미래당 권은희 의원이 25일 행정안전부에서 받은 '최근 3년간 자치단체별 과오납금 발생현황'자료에 따르면 2014∼2016년 지방세 과오납은 67만4천395건, 5천951억967만7천원이었다.

    과오납액은 2014년 2천340억6천75만5천원(37만903건)에서 2015년 1천654억2천331만원으로 29.3% 감소했지만, 2016년에는 1천956억2천561만2천원으로 전년에 비해 18.3% 늘었다.

    행정기관 착오로 인한 과오납은 과세자료 착오(336억9천87만3천원·14만6천857건)가 가장 많았고, 감면대상 착오(281억9천187만8천원·9만978건), 이중부과(18억9천638만1천원·6천303건)가 뒤를 이었다.

    같은 기간 행정심판이나 행정소송으로 세금을 돌려받을 수 있는 불복청구는 12만2천882건, 4천908억1천120만1천원으로 전체 과오납액의 82.5%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권 의원은 "징세편의주의를 최소화해 과세자료를 정확히 관리하고 납세자 입장을 고려해야 한다"며 "매년 반복되는 지방세 과오납의 원인을 면밀히 파악해 개선책을 마련해야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