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15일 (목)
전체메뉴

아찔한 곡예비행…공군과 함께 하는 2018 사천에어쇼 25일 개막

남부지역 유일 에어쇼…블랙이글스 등 현란한 비행 쇼, 체험행사 가득

  • 기사입력 : 2018-10-21 10:01:37
  •   
  • 우리나라 남부지역 유일 에어쇼인 '공군과 함께하는 2018 사천에어쇼(이하 사천에어쇼)'가 오는 25일부터 경남 사천시 하늘에서 화려하게 펼쳐진다.

    사천시, 공군, 경남도,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공동 주최하는 사천에어쇼는 오는 25일 오후 1시 30분 개막식을 시작으로 28일까지 사천비행장 등 일원에서 열린다.

    대한민국 항공우주산업 중심도시를 지향하는 사천시는 2004년부터 이 행사를 개최해 올해로 14회째다.

    공군과 함께 하는 에어쇼는 2016년에 이어 두 번째다.

    사천에어쇼는 모두 8개 분야, 73개 프로그램으로 짜였다.

    에어쇼 펼치는 블랙이글스

    특히 사천에서 생산한 초음속 항공기 T-50B 블랙이글스가 펼치는 아찔한 곡예비행은 관람객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한다.

    에어쇼는 행사 4일간 계속된다.

    개막식 때는 공군 주력 전투기 편대의 축하비행이 진행된다.

    이밖에 행사장에서는 주·야간 체험 비행, 항공우주 관련 체험 및 전시, 공군참모총장배 드론 종합경연대회, 공군 고공 강하, 항공시뮬레이션 레이싱대회 등이 마련된다.

    또 학생들에게 항공우주 산업에 대한 관심도를 높이고 진로를 모색할 수 있도록 '학생의 날' 프로그램이 올해 처음 개최된다.

    이 행사에는 중고교생과 대학생 2천여명에게 항공직업 관련 특강, 조종사와 정비사 만남 시간, 융합인재 교육 및 항공 관련 체험, 공군 조종사 과정 설명회 등이 준비된다.

    26일 KAI 항공기개발센터 회의실에서는 '항공우주산업의 미래, 4차 산업혁명에서 찾다'를 주제로 제3회 민군협력 항공 우주력 발전세미나가 열린다. 연합뉴스

    공군과 함께 하는 사천에어쇼
  •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카카오스토리